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서귀포 공사장서 60대 노동자 담에 깔려 숨져

서한솔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8.02.13 09:15:00     

12일 오후 3시 8분께 서귀포시 신효동 소재 공사장에서 콘크리트 담이 무너지면서 옆에서 조경작업을 하던 김모씨(67)가 깔리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김씨는 크게 다쳐 현장으로 출동한 119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결국 숨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중이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한솔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