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주말 날씨] 강추위 점차 누그러져...제주공항 항공기 운항 '정상화'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8.01.13 07:18:00     
댓글 0

Untitled-1.jpg
맹위를 떨치던 최강한파의 동장군 기세가 한풀 꺾이면서, 폭설로 인해 무더기 결항사태를 빚은 제주국제공항의 항공기 운항도 정상화를 되찾았다.

기상청은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다가 차차 벗어나 중국 상해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받는 13일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다가 낮부터 차차 맑아지겠다고 예보했다.

제주도는 구름 많은 날씨를 보이겠다.

기온은 13일까지 찬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춥겠으나 점차 오르면서 14일부터는 평년기온을 회복할 것으로 내다봤다.

제주도 아침 최저기온은 0~2도, 낮 최고기온은 6~7도로 예상된다.

그러나 폭설이 내렸던 제주도는 중산간 도로 곳곳은 여전히 결빙구간이 많아 차량 이용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바다의 물결은 제주도 앞바다에서 1.0~2.0m로 일겠다.

한편 일요일인 14일은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받다가 차차 그 가장자리에 들면서, 전국이 대체로 맑다가 오후부터 구름이 많아지겠다고 예보했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 4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