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석문 교육감, 4‧3희생자 추념식에 전국 교육감 공식 초청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8.01.11 16:28:00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jpg
이석문 제주특별자치도교육감은 오는 4월3일 열리는 '제70주년 4‧3희생자 추념식'에 전국 교육감들을 공식 초청했다. 이와 함께 4‧3의 전국화와 평화인권교육의 전국화를 위한 전국 교육감들의 각별한 지원과 협력을 요청했다.

이석문 교육감은 11일 오후 3시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 총회'에서 이 같이 밝혔다.

이 교육감은 "지난해 촛불 시민 혁명의 뜨거움을 돌아본다. 평화와 생명의 소중함, 정의를 열망한 시민들의 울림이 여전히 생생하다"며 "촛불의 소명을 실천하는 첫 걸음은 4‧3을 기억하고 4‧3의 가치를 계승하는 것에서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 교육감은 "4‧3 70년을 기점으로 4‧3은 교육으로 기억되고 전해질 것이다. 평화인권교육이 4‧3 100년을 여는 희망의 서막이 될 것"이라며"전국 교육감들을 4‧3 추념식에 공식 초청한다. 촛불의 소명을 실천하고, 4‧3의 100년을 여는 길을 함께 열어 나가자"고 강조했다.

이어 "평화인권교육과 전국 교원 직무 연수 등을 통한 4‧3의 전국화를 교육감들과 함께 이루겠다"고 밝혔다.

이 교육감은"앞으로 10년 동안 전국 일 만 명의 교사가 4‧3평화인권교육 직무 연수를 받고, 300만명의 아이들에게 4․3을 알린다는 목표를 세워 전국 교원 연수를 추진하고 있다"며 "4‧3과 다른 지역 역사를 연결한 테마형 수학여행 확대에도 교육청간 협력을 확대할 것이다. 이에 대한 각별한 관심과 지원을 모아주기를 요청 드린다"고 강조했다.

이 교육감은 "올해 말 '제3회 제주 교육 국제 심포지엄'의 주제를 4‧3과 평화‧인권으로 정했다. 전국 교사들이 제주에서 집단지성을 발휘할 수 있길 기대한다"며 "아이들의 손으로 평화와 생명의 소중함이 있는 대한민국, 동아시아 공동체를 실현할 수 있도록 전국 교육감들과 충실히 소통‧협력하며, 평화인권교육을 전국 학교 현장에 뿌리 내리겠다"고 말했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