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50대女 의자로 얼굴 밀친 60대, 국민참여재판서 벌금형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7.12.08 14:59:00     
댓글 0

50대 여성의 얼굴을 의자로 밀친 60대 남성이 국민참여재판에서 벌금형을 선고 받았다.

제주지방법원 제2형사부(재판장 제갈창 부장판사)는 특수폭행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씨(60)에게 벌금 300만원을 선고했다고 8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0월 제주시내 한 사무실에서 B씨(54.여)를 의자로 밀쳐 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재판에서 A씨는 "의자를 발로 찬 사실은 있지만, 의자로 B씨의 얼굴을 밀친 사실은 없다"며 혐의를 부인했지만, 배심원은 만장일치로 A씨가 유죄인 것으로 판단했다.

재판부는 "배심원 7명 중 5명이 벌금 300만원을 양형의견으로 제시함에 따라 이를 고려해 형량을 정했다"고 밝혔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 4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