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 그녀들의 특별한 이야기, '2017 평화문화한마당' 9일 개최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7.12.07 21:48:00     

제주가 주는 좋은 에너지로 삶을 꽃피우고 있는 여성 문화활동가들의 특별한 이야기가 펼쳐진다.

세계평화의 섬 범도민실천협의회 평화문화분과 위원회(위원장 오옥만)는 오는 9일 오후 4시 제주시 오현단에 위치한 W스테이지에서 '2017 평화문화 한마당 평화의 손짓'을 개최한다.

제주특별차지도가 주최하고 세계평화의 섬 범도민실천협의회 평화문화분과에서 주관하는 평화문화한마당은 도민, 이주민, 문화예술관계자가 한자리에 모여 평화의 의미를 문화의 눈으로 풀어냄으로써 문화예술로 공감하고 소통하는 자리이다.

이날 열리는 행사는 ‘Bloom in jeju : 제주여서 더 특별한 그녀들의 이야기’라는 주제로 토크콘서트, 문화공연 등이 진행된다. 특히 토크콘서트에는 문화예술콘텐츠 기획·연출가 더파란 홍민아 대표, 제주해녀 채지애씨, 제주도립무용단 손인영 상임안무자, 시인이자 제주4.3연구소장인 허영선씨가 참석해 자신들의 삶과 꿈에 대해 소탈하게 들려줄 예정이다.

‘노래하는 신부’로 유명한 대한성공회 문화사역 신부 성요한 신부와 실력파 뮤지션들로 구성된 크로스오버 밴드 끌로드샤 퀄텟이 현장 분위기를 돋울 예정이다.

오옥만 위원장은 “제주에서 살아가는 여성들의 다양한 삶을 통해 여성의 역할 및 평화의 섬 제주를 위한 희망의 메세지를 전하고, 나의 삶 또한 반추해 볼 수 있는 따뜻한 시간이 되길 기대한다"이라고 전했다.

제주음식으로 정성껏 준비한 네크워크 파티로 행사종료 후에도 출연진과 참석자가 소통의 시간을 이어갈 예정이다. 바쁜 연말이지만 많은 분들이 참석해 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 4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