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늪에 빠진 제주시, 2년 연속 청렴도 '하위권'

서한솔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7.12.06 18:27:00     

제주시가 '공공기관 청렴도 평가'에서 2년 연속 4등급을 받으며 하위권에 머물렀다.

국민권익위원회가 주관하는 '공공기관 청렴도 평가'는 한해동안 대상 기관이 부패행위 없이 투명한 업무처리를 했는지, 기관의 내부업무와 조직문화가 청렴한지를 파악하는 평가다.

점수는 외부청렴도와 내부청렴도를 종합한 후 부패사건, 신뢰도저해 행위 발생시 감점하는 식으로 집계된다. 올해 조사는 지난 7월 1일부터 11월 30일까지 실시됐으며, 측정대상기간은 지난해 7월부터 올해 6월까지다.

제주시는 외부청렴도 7.41점, 내부청렴보 7.86점, 감점 0.46점을 받으며 77개시 중 56위에 머물렀다. 이는 최근 발생한 생활체육회 비리, 교량 비리 등 악제가 잇따라 터지면서 영향을 끼친 것으로 보여진다.

지난해 청렴도 4등급 평가를 받자 청렴도 향상을 위해 각종 시책과 캠페인을 전개해 왔지만, 올해도 결국 4등급을 받아 '헛구호'에 그쳤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한솔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관련기사

* 4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