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전공노 제주본부 창립 15주년 기념대회 14일 개최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7.10.11 09:43:00     

1.jpg
전국공무원노조 제주본부(본부장 강문상)은 오는 14일 오전 10시30분 서귀포시청 별관에서 창립15주년기념대회를 개최한다.

행사는 1부 위성곤 국회의원의 특강과 기념대회, 2부 자매본부인 충북지역본부(본부장 노정섭)와의 공직사회 참행정실천을 위한 합동토론회, 제3부  도전 노동벨 프로그램 순으로 진행된다.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를 비롯해 김주업 전공노 위원장, 김영근 민주노총 제주본부장, 김영민 전교조 제주지부장 등 주요인사와 전공노 소속 공직자 등이 대거 참석할 예정이다.

전공노는 그동안의 활동영상과 염원을 담아 설립신고 쟁취, 해직자원직 복직 쟁취 등을 결의할 에정이다.

한편, 전국공무원노동조합은 14만 명으로 구성된 전국 최고의 단일 단체로서 지방자치단체, 중앙행정기관, 법원, 국회 교육청, 대학 등 19개 본부와 212개 지부로 구성돼 있다.

최근에는 전공노가 설립신고를 전향적으로 검토하기 위해 고용노동부와 실무교섭창구를 마련한 것으로 전해졌다.

전공노는 98년 직장협의회를 거쳐 2002년 노동조합을 설립했으나 주무부처인 고용노동부로부터 다섯 차례나 설립신고를 반려당하면서 법외노조로 남아왔었다.

특히 법외노조로 활동하면서 수백 명의 현직 공직자들이 해직을 당했고, 아직도 복직되지 못한 136명의 해직자들을 구제하기 위한 해직자원직복직 특별법제정을 촉구해 왔었으나 18대, 19대 모두 회기만료로 자동폐기 된바 있다.

20대 국회에서는 더불어민주당 진선미 국회의원이 대표 발의한 상태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