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 이미지샵에서 성매매 알선 50대男 실형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7.09.12 13:55:00     

이미지샵을 차려놓고 성매매를 알선을 해온 50대 남성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제주지방법원 형사4단독 한정석 부장판사는 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위반 등의 혐의로 기소된 강모씨(57)에 대해 징역 1년을 선고하고, 800만원을 추징했다고 12일 밝혔다.

또 범인 도피혐의로 기소된 이모씨(58) 등 3명에 대해서는 각 500만원의 벌금을 선고했다.

강씨는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3월까지 서귀포시 소재 건물 2층에서 이미지샵을 차려놓고 손님들로부터 1인당 12만원을 받고 성매매를 알선한 혐의로 기소됐다.

그는 또 이씨 등으로 하여금 실제 업주가 다른 사람이었던 것처럼 경찰에 진술토록 한 범인도피 교사 혐의도 받고 있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 4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