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티웨이항공, 2분기 영업이익 50억원…전년대비 198% 증가

편집팀 iheadline@hanmail.net      승인 2017.08.11 22:31:00     

티웨이항공의 2분기 영업이익(잠정)은 5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198% 증가했다. 매출액은 1,256억원을 달성하며, 전년보다 52%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올해 1월부터 6월까지 상반기 영업실적은 매출액의 경우 전년보다 55% 증가한 2,615억원, 영업이익은 무려 1,112% 증가한 206억원을 기록했다. 상반기 매출이 2천억원대를 돌파하며, 사상 최대 실적을 거둔 것은 물론, 자본잠식 상태에서도 벗어나게 되었다.

티웨이항공은 올해 상반기 대구-오키나와, 대구-다낭, 인천-구마모토, 제주-오사카까지 총 4개의 신규 노선을 취항했다. 다양한 출발지 확대를 통해 소비자들이 편의를 높였으며, 중국 사드 사태에도 불구하고 빠르게 일본 및 동남아 노선의 공급석을 확대해 대응한 것이다.

이를 반영하듯 1~6월까지 전년보다 두 배 가까운 143만 9,532명이 티웨이항공을 타고 해외로 떠났으며, 국내 LCC 업계에서 세 번째로 높은 국제선 수송 인원을 기록하게 되었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연말까지 20대의 항공기를 보유할 계획이며, 내년을 목표로 기업공개(IPO)추진을 위해 사전 작업에 착수했다"며 "'채무 제로' 경영을 지속하며, 더욱 투명하고 내실있는 경영을 통해 더욱 전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팀 iheadline@hanmail.net

* 4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