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정의당 제주도당, "선거구획정 연석회의 제안 수용"

"책임 떠넘기기 급급 3자회동 당사자 사과하라"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7.08.10 16:42:00     

정의당 제주도당은 10일 국민의당 제주도당이 제안한 제주도의원 정수조정을 위한 '연석회의' 제안을 수용한다고 밝혔다.

정의당 제주도당은 "2018년 지방선거가 10개월 앞으로 다가왔지만 선거 룰도 확정하지 못한 채 제주도의 책임 있는 정치지도자인 도지사, 국회의원은 책임을 떠넘기기에 급급하다"면서 "도민사회에 혼란을 야기한 소위 ‘3자 회동’ 당사자들은 책임을 지고 도민들에게 사과하라"고 요구했다.

정의당은 이어 이들 3자회동 당사자들에 대해 "인기투표식 여론조사 방식이 아닌 정치철학과 소신을 가지고 도민들에게 해법을 제시하기 위한 공론의 장에 참여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또 "이 기회에 ‘특별자치도’에 맞는 선거제도 개혁 방안을 모색하는 장이 되기를 바란다"면서 "지난 촛불항쟁의 요구는 정치개혁이었고, 정치개혁의 핵심은 선거제도 개혁으로, 시간이 촉박하다고 개혁의 과제를 미룰 수는 없다. 도지사.국회의원.도의장.원내 5당의 책임 있는 모습을 보여주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관련기사

* 4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