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보훈청 강은숙 주무관, 어려운 이웃에 상품권 기탁

신동원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7.07.12 12:00:00     

120.jpg
▲ 강은숙 주무관(왼쪽)이 어려운 이웃을 위해 1년간 모은 상품권을 기탁했다
강은숙 제주보훈청 소속 주무관은 12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제주지역본부(본부장 김희석)을 방문해 제주도내 아이들을 위해 써달라며 지난 1년간 모은 상품권 60만원을 기탁했다.

강은숙 주무관은 "주변에 애경사를 돌아보면서 답례품으로 받은 상품권을 보람되게 사용하면 좋겠다는 마음으로 조금씩 모아두게 됐다"며, "비록 큰 금액은 아니지만 어려운 형편의 아이들에게 따뜻한 마음으로 전달되기를 희망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강은숙 주무관은 1993년부터 어린이재단과 인연을 맺어 아동 가정에 매달 정기후원금을 지원하고 있으며, 2014년부터 저금통 모금, 해외 구호활동 지원과 개인 성과포상금 등 5백여만 원을 어려운 가정에 보탬이 되고자 하는 마음을 재단에 전하고 있다. 또한, 제주도청 소속 공직자들로 구성된 존샘봉사회의 회장을 맡으며 활발한 나눔 봉사활동을 펼쳐왔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원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 4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