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국립제주박물관, 26일 '문화가 있는 날' 해설이 있는 음악회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7.04.20 12:28:00     

국리벶주-스피릿앙상블-팀사.jpg
국립제주박물관(관장 김종만)은 26일 오후 6시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의 일환으로 국립제주박물관 상설전시실에서 '해설이 있는 음악회' 앙상블 스피릿외 협연을 펼친다.

'해설이 있는 음악회'를 진행할 앙상블 '스피릿(Spirit)'은 전문연주자로 구성된 현악앙상블팀으로 클래식의 대중화와 활성화, 문화나눔을 목적으로 2008년 5월에 창단되었다.

클래식 등 실내악 분야의 다양한 연주로 활동하고 있으며, 정기연주회, 자선음악회, 방문음악회, 합창단 찬조 연주 등과 함께 정기적인 나눔 활동을 하고 있다.

음악회는 앙상블 ‘스피릿(Spirit)’의 실내악 연주뿐만 아니라 김태근(Violin), 장유석(Oboe), 임준혁(Counter Tenor)의 협연 무대도 함께 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은 야간개장을 실시해 '큐레이터와 함께하는 문화가 있는 저녁’프로그램이 오후 6시 30분부터 오후 7시까지 진행된다. '섬나라 탐라와 탐라군' 을 주제로 별도의 예약 없이 누구나 현장에서 참여가 가능하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 4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