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공연기획사 대표 수십억대 투자받고 잠적...경찰 수사

경찰에 억대 사기 피해 고소장 잇따라 접수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7.04.12 10:34:00     

제주도내 한 공연기획사 대표가 수십억원대의 돈을 투자받고 연락이 끊겨 고소장이 접수됐다.

제주동부경찰서는 공연기획사 대표 A씨(34)에 대한 고소장이 접수돼 사기 혐의로 수사중이라고 1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개인 등 투자자들로부터 돈을 투자 받은 뒤 이를 갖고 잠적한 내용으로 고소장이 접수됐다.

현재 경찰에 고소장을 접수한 이들은 5명으로, 피해 금액은 접수 기준 현재 8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지난 6일 이후 행방이 묘연한 상태로, 경찰 역시 연락이 닿지 않고있다.

경찰은 고소장이 접수되고 A씨에 대한 출국금지 조치를 취하는 한편, A씨의 신병확보에 나섰다.

한편 A씨는 최소 20여명으로부터 수십억원을 투자받은 것으로 알려졌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관련기사
제19대 대통령선거(2017-04-17~2017-05-08)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