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주시, 장애아동 발달재활서비스 제공기관 확대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7.03.20 11:54:00     

제주시는 올해 발달재활서비스 제공기관 24곳을 지정하고, 사업비 13억3800만원을 투입해 1054명에게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0일 밝혔다.

발달재활서비스 사업은 성장기의 정신적감각적 장애아동의 인지, 의사소통, 적응행동, 감각운동 등의 기능향상과 행동발달을 위한 정보를 제공하고, 특히 높은 재활서비스 비용으로 인한 장애아동 양육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경감하기 위한 서비스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언어 △청능 △미술 △음악 △행동 △놀이 △심리운동 등 발달재활서비스 및 장애 조기 발견을 위한 발달진단서비스, 부모상담서비스를 제공한다.

지원대상은 소득기준 전국가구평균소득 150% (4인가구 774만1000원)이하 가정의 만18세 미만 정신적․감각적 장애아동 중 장애유형 및 소득을 기준으로 선정한다.

선정된 대상에게는 월 6~8회에서 회당 14만원에서 22만원까지 지원된다.

제주시 관계자는 "발달재활서비스 사업을 추진을 위한 제공기관을 20곳에서 24개를 확대 지정했다"면서 "달재활서비스사업을 통해 많은 장애아동들이 건강한 삶과 화목한 가정 생활이 지속될 수 있도록 앞으로 예산을 더욱 확대해 서비스가 필요한 모든 장애아동이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창빈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 4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