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국은행, 사드보복 피해 제주관광 업종에 특별운전자금 지원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승인 2017.03.20 10:55:00     

한국은행 제주본부(본부장 장한철)는 중국의 한국 여행제한으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제주지역 관광 관련 업종에 대해 제주도내 금융기관을 통해 특별운전자금을 지원하기로 했다고 20일 밝혔다.

지원규모는 업체당 5억원 이내로 총 200억원이 지원될 예정이다.

지원대상 업종은 여행업 중에서 일반여행업, 관광숙박업 중에서 관광호텔업, 관광객 이용시설업, 유원시설업, 관광 편의시설업 중에서 관광식당업, 관광순환버스업, 관광사진업, 관광면세업, 전세버스운송사업 등이다.

또 크루즈 기항과 연계된 크루즈 관련 도선 및 정박서비스업, 선박 청소 및 소독서비스업, 급유 및 급수, 선용품 공급업 등도 지원받을 수 있다.

지원기간은 이달 21일부터 12월31일까지이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성심 기자 headlinejeju@headlinejeju.co.kr
관련기사

* 4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될 수 있습니다.